광양시,제7회 남해성 전국판소리 경연대회 개최
임종문 | 기사입력 2015-03-23 15:33:10

[광양=임종문 기자] 지난 22일(본선, 예선 21일) 문화예술회관에서 전국에 있는 예비 국악인들의 등용문이자 세계무형유산인 판소리의 저변 확대를 위한 ‘제7회 남해성 전국판소리 경연대회’가 열렸다.

광양시(시장 정현복)가 주최하고 (사)광양남해성판소리보존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일반(대학)부, 신인부, 고등부, 중등부, 초등부 등 5개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되었다.

이번 대회에는 전국 각지에서 총 91명이 참가한 가운데 예선을 거쳐 본선 진출자 24명이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유감없이 선보이며 열띤 판소리 경연을 펼쳤다.

경연 결과 일반(대학)부에서는 황라윤(전남대학교) 씨가 춘향가 중 "향단으게"라는 판소리를 불러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으며, 초등부 정우연(전북 용성초), 중등부 김나윤(국립국악중학교), 고등부 유창선(남원국악예술고) 학생이 부문별 대상을 수상하였고 신인상 최우수상은 김경아(광주)씨가 수상했다.

광양남해성판소리보존회 관계자는 “이번 경연을 통해 인간문화재 남해성 명창의 소리의 맥을 있는 소리꾼들이 많이 배출되었다."며 “2016년에는 ‘남해성 전국판소리 대상’을 문화체육관광부상으로 격상시켜 남해성 전국판소리 대회가 우리나라 국악계를 이끌어갈 젊은 인재를 발굴·양성하는 산실이 되도록 더욱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