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지역소식
김천시- 한국철도시설공단 협약체결, 경부선 황금동 지하차도 2021년 개통예정
김이환 기자 klh0422@naver.com
기사입력 : 2019-07-01 19:34:33

[김천타임뉴스=김이환 기자]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7월 1일 한국철도시설공단(충청본부)와 협약을 체결하고 경부선 철도로 단절되었던 황금시장과 중앙시장을 연결하는 경부선 황금동지하차도 신설공사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김천시의 대표 상권인 황금시장과, 중앙시장은 그동안, 경부선 철도로 단절되어 통행의 불편은 물론,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동일 상권화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꾸준히 대두되어 왔으며 이에, 김천시와 한국철도시설공단이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2018년 설계 착수, 금년 5월 주민설명회 개최 등의 일련의 과정 끝에 협약을 맺게 된 것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인사말을 통하여 특히, 민선7기가 시작되고 취임1주년이 되는 날 협약식을 거행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하며, 경부선 황금동지하차도 신설공사가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해주신 한국철도시설공단 관계자분들께 감사를 표하면서,

“시민들의 편익과 안전을 위해 김천시와 한국철도시설공단의 상호 협력하여 황금동치하차도 신설공사가 원만히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당부 드리며, 지난 1월 29일 예타면제사업으로 발표된 남부내륙철도를 포함한 십자축 철도망 구축이 앞당겨 질 수 있도록 한국철도시설공단의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 며 협조를 요청했다.

이에 이종윤 충청본부장은, “오늘 김충섭 시장님의 민선7기 취임1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이런 뜻깊은 날 김천시와 충청본부가 황금동지하차도 신설공사 협약을 체결하게 되어 더 할 나위 없이 기쁘게 생각하며, 지하차도 신설공사가 최대한 빨리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 라고 화답했다.

황금시장과 중앙시장을 연결하는 경부선 횡단차도는 용파사거리에서 한신아파트 방면 경부선 선로 구간에 총 연장 20m, 높이 2.5m로 인도가 포함된 왕복 2차선으로 2021년 하반기 완료될 예정으로서 지하차도의 개통으로 통행의 불편이 해소되고 단절된 중앙시장과 황금시장이 서로 연계되어 지역경제발전의 초석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