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성주군 모든 출산가정에 산후도우미 바우처 지원
김이환 기자 klh0422@naver.com
기사입력 : 2019-08-13 18:06:27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산후도우미)확대지원 실시

[성주타임뉴스=김이환 기자] 성주군은 민선7기 “군민 중심 행복 성주"를 만들겠다는 군민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에 관한 조례를 새로이 제정하고 오는 9월 1일부터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를 확대 지원한다.

성주군은 이번 확대 지원을 통해 기존 대상(기준중위소득 100% 이하) 외에 성주군에 신생아 출생 신고를 하고, 1개월 이상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모든 산모에게 소득 기준에 상관없이 예외지원(기준중위소득 100%초과)에 해당하는 가정에 본인부담금을 제외한 정부지원금을 전액 지원한다.

정부지원금은 태아 유형, 출산 순위, 서비스 기간(표준형·단축형·연장형)에 따라 차등 지급되며, 9월 1일부터 확대지원 대상인 기준중위소득 100%초과 출산 가정의 경우 첫째아 표준 10일 기준 총 서비스 금액 1,120천원에서 정부지원금 588천원을 뺀 차액 본인부담금 532천원만 부담하면 된다.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는 산모의 산후 회복과 신생아 양육을 돕기 위해 전문 건강관리사가 출산가정을 방문하여, 위생관리, 영양관리, 가사 돌봄 등을 제공하는 지원 사업으로, 바우처가 생성되면 이용자가 원하는 제공기관(산후도우미 업체)을 선택하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성주군 보건소는 오는 9월 1일부터 확대되는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의 수요가 상당히 높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그에 따른 원활한 전문 인력 확충을 위해 2019년 7월 6일부터 산후도우미 전문 업체인‘참사랑 어머니회’와 연계하여 매주 토요일마다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 양성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현재 교육은 총 12회 차 중 6회 차까지 진행했다.

이병환 성주 군수는 “우리 군은 출산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아이 낳고 기르기에 좋은 환경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출산 장려 정책을 시행할 것이며, 앞으로도 출산 가정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공감과 지지를 통해 저출산 문제를 함께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전했다.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의 유효기간은 출산일로부터 60일까지이며 60일을 경과하면 이용권은 소멸된다. 단 미숙아, 선천성 이상아 출산 등으로 입원한 경우는 퇴원일로부터 60일까지이며, 120일이 경과하면 이용권이 소멸되므로, 출산 예정일 40일전부터 출산 후 30일까지 보건소 방문신청 및 온라인(www.bokjiro.go.kr) 신청을 해야 한다.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 신청과 관련된 자세한 문의는 성주군 보건소 모아건강담당 (☎930-8148)으로 하면 된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