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성주군 태풍 ‘미탁’ 물폭탄에도 빗물 배수펌프장 효자노릇
김이환 기자 klh0422@naver.com
기사입력 : 2019-10-04 16:59:39

[성주타임뉴스=김이환 기자] 성주군(군수 이병환)은 제18호 태풍 ‘미탁’의 북상으로 인한 집중호우시 성주읍 빗물배수펌프장이 효자노릇을 톡톡히 했다고 밝혔다.

2012년 태풍 ‘산바’로 빗물 배수펌프장 및 성주읍 시가지가 침수되어 피해를 입은 후 2014년 7월 189억원을 들여 빗물 배수펌프장을 증설 하였고, 2018년 6월 350억원을 들여 성주읍 하수도 중점관리지역 정비사업을 완료하였다. 그 이후에도 빗물 배수펌프장에 대한 꾸준한 점검 및 시운전을 실시하여 집중호우에 철저히 대비해 왔다.

성주군 상하수도사업소는 태풍 ‘미탁’으로 집중호우가 발생한 2019년 10월 2일 17시 ~ 10월 3일 05시까지 빗물 배수펌프장 펌프1대(Q=250㎥/분) ~ 펌프3대(Q=750㎥/분)를 탄력적으로 가동하여, 평균 280mm(최대 340mm)의 강우량에도 불구하고 성주읍 시가지 침수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성주군 상하수도사업소장은 앞으로도 태풍 등 자연재해를 대비하여 침수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대비에 철저를 기할 것을 다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