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5·18기록관, '하늘과 땅 사이' 시민집담회
김명숙 기자 moung0323@hanmail.net
기사입력 : 2019-11-07 15:07:10

[광주타임뉴스=김명숙 기자] 5·18민주화운동기록관은 7일 오후 4시 한국 수채화의 거장 강연균 화백을 초청해 '80년 5월 강연균의 하늘과 땅 사이-5'라는 제목으로 시민집담회를 개최한다.

광주 출신인 강 화백은 앞서 1981년 광주항쟁을 주제로 한 최초의 그림 '하늘과 땅 사이-1'를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이번 행사는 김태종 기록관 연구실장의 사회로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됩니다.

강 화백은 이 자리에서 신작 '하늘과 땅 사이 연작-5' 7점을 처음으로 선보이고, '하늘과 땅 사이' 연작에 얽힌 사연과 직접 겪은 5·18에 대해 이야기한다.

강 화백이 공개하는 신작에는 1980년 5월19일 양동다리를 건너다 부딪힌 공수부대의 모습, 도청 안 무명열사의 관, 27일 새벽의 YWCA 모습 등이 생생히 담겼다.

이어, 이훈 전 무등일보 주필과 나의갑 5·18민주화운동기록관장도 이야기 손님으로 함께 할 예정이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