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칠곡군, 기관단체장 모임‘칠곡군 목요회’지역발전 견인
김이환 기자 klh0422@naver.com
기사입력 : 2019-11-14 19:50:07

[칠곡타임뉴스=김이환 기자] 칠곡군 기관단체장 모임인 목요회가 기관 간 상호협력체제를 돈독히 하며 지역 발전을 견인하고 있다.

칠곡군은 지난 13일 왜관읍에 소재한 대구과학수사연구소에서‘칠곡군 목요회 11월 정례회’를 개최했다.


칠곡군 목요회는 행정, 교육, 치안, 문화, 금융 등을 망라한 20개 기관단체장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매월 둘째 주 목요일에 열리는 정기모임을 통해 당면 현안과 기관 상호 간의 협조 사항을 논의한다.

이날 모임에는 당연직 회장인 백선기 군수, 총무인 권태한 농협군지부장을 비롯해 이재호 군의장, 김윤오 문화원장, 이상기 대구과학수사연구소장, 최재영 영진전문대학 총장, 김현정 경북과학대학 총장, 조종희 칠곡2대대장 등이 참가했다.

칠곡군 목요회 회원은 휴가, 출장, 타지 회의 등의 특별한 사유를 제외하고 모두 자리를 함께해 지역 발전을 위해 머리를 맞댄다.

이날 모임을 주관한 이상기 대구과학수사연구소장은 회원을 대상으로 주요 시설을 직접 안내하고 과학수사연구소의 역할과 기능을 설명해 상호 이해의 폭을 넓혔다

이에 앞서 왜관수도원, 칠곡2대대, 칠곡군농업기술센터, 호국평화기념관 등의 관내 주요 시설에서 모임을 가지며 유관기관의 업무 특성의 이해도를 높이고 쌍방향 소통 활성화로 상호 협력체계를 강화해 왔다.

이러한 유기적인 협조 체제는 낙동강 세계평화 문화대축전 등의 지역에서 대규모가 행사가 열릴 때 어김없이 그 진가를 발휘해 왔다.

또 조류독감, 구제역, 아프리카 돼지열병 등의 각종 위기 상황도 기관 간 신속하고 유기적인 공조체제로 극복할 수 있었다.

이밖에도 기관 소속 직원들의 칠곡사랑상품권 구입을 장려하고 전통시장 살리기 운동에도 적극 앞장서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해 왔다.

칠곡군 목요회는 백 군수가 취임한 2011년까지는 사적인 친분단체에 가까웠다. 백 군수는 취임과 동시에 칠곡군 목요회를 정식 단체등록을 하고 발급번호를 부여 받으며 공적인 단체의 성격으로 발전시켰다.

백 군수는“그동안 목요회를 통해 상호 이해의 폭을 넓히고 지역 발전을 위해 상호협력체계를 돈독히 구축해 왔다"며“앞으로는 사회봉사활동에도 많은 관심을 갖고 군민들을 위한 봉사하는 모임으로 발전시켜 지역사회에 나눔과 봉사 문화를 더욱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