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주시와 농·축협이 협력하여 귀농·신규농업인 육성!
전찬익 기자 jci471129@hanmail.net
기사입력 : 2020-03-25 16:23:52
[경주타임뉴스=전찬익기자] 경주시는 민선7기 시장 공약사항으로 ‘함께 하는 경주, 준비된 경주, 귀농귀촌1번지 경주’로의 도약을 시작한 이후 꾸준히 귀농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시는 올해 신규 사업으로 귀농·신규농업인의 초기 영농정착을 돕고 농업창업의 금융 부담 완화를 위해 융자금의 이자를 지원해주는 ‘농업경영활성화사업 이자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사업 추진을 위해 경주시는 농협중앙회 경주시지부, 12개 지역 농·축협과 24일 업무협약을 맺었으며, 이번 협약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서면으로 체결했다.

‘농업경영활성화사업 이자지원’은 지난해부터 경주시, 농협중앙회 경주지부, 지역 농·축협이 신규농업인과 귀농인의 영농정착을 위해 수차례의 의견 교환과 협의를 통해 계획한 신규 사업으로 수도작, 채소, 과수 등 경종분야와 축산분야의 영농규모 확대, 시설확충, 시설 개보수 및 영농 운영 등을 위한 신규 융자금 최대 25억원에 대하여 이자를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농가당 1천만 원에서 최대 1억 원 융자금에 대한 이자를 경주시가 80%, 농·축협에서 20% 보전해준다. 이자는 농·축협의 일반대출 평균금리를 적용하며, 이자보전기간은 융자금액이 2천만원까지 2년, 2천만원 초과부터 1억원까지 5년으로 이자보전기간이 종료되면 일시상환을 원칙으로 한다.

사업에 대한 세부사항 및 문의는 경주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 귀농지원 자료실을 참고하거나 경주시귀농지원상담센터(779-8859) 또는 농업진흥과 교육훈련팀(779-8724, 8687)에서 안내 받을 수 있다.

전인식 농협중앙회 경주시지부장과 김삼용 천북농협장은 “후계 농업인력의 감소와 고령화로 사라져 가는 농촌을 살아나는 농촌으로 만들기 위해 인재육성은 반드시 필요하며 경주시와 협력하여 신규농업인 육성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주낙영 시장은 “귀농지원상담센터 운영으로 신규농업인과 귀농인의 고민과 어려움을 경청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신규농업인과 귀농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체계적이고 적극적인 지원을 하겠다"며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당부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