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김천상무FC 오세훈·전세진 “설레는 대표팀 소집”
권오원 기자 dnftkah0014@hanmail.net
기사입력 : 2021-01-08 16:51:09

[김천타임뉴스=김이환 기자] “설레는 2021 첫 소집. 대표팀 훈련을 통해 도약하는 한 해가 되도록 하겠다"

김천상무 오세훈, 전세진이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U-23 대표팀에 발탁된 소감을 전했다.

대한축구협회는 5일, 2021년 첫 소집 훈련에 참가할 U-23 대표팀 전지훈련 명단을 발표했다. 김천상무프로축구단(대표이사 배낙호) 오세훈, 전세진이 U-23 명단에 포함됐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U-23 대표팀은 오는 11일부터 19일까지 강릉에서 1차 훈련을, 19일부터 내달 2일까지 서귀포에서 2차 훈련을 진행한다.

지난해 11월 U-23 선발 이후 대표팀에 재 승선한 오세훈은 “올림픽을 준비하면서 소집되는 것이 항상 설렌다. 항상 해왔듯이 장점을 극대화하고 단점을 최소화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2019년 이후 오랜만에 재 발탁된 전세진은 “녹색 잔디, 그리고 대표팀 동료들이 많이 그리웠다. 다시 부름을 받게 돼 정말 영광이다. 2020년이 재활의 해였다면 2021년은 도약의 해라고 생각한다"는 발탁 소감을 전했다.

2021년부터 김천으로 연고 이전해 김천상무로 출전 예정인 오세훈, 전세진은 팀에 대한 애정도 아낌없이 표현했다.

전세진은 “대표팀에서 많이 배우고 성장해 2021년 김천상무에서 도움이 되는 전세진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오세훈은 “첫 단추를 잘 끼워야 마지막 단추도 잘 끼울 수 있다. 김천상무의 첫 단추를 잘 끼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