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제41회 전국카누선수권대회 성료!
이수빈 | 기사입력 2023-06-14 10:32:33

카누경기 중인 선수들 사진제공 단양군
[단양타임뉴스] 이수빈기자 = 단양군과 대한카누연맹이 주최하여 치러진 전국카누선수권대회가 지난 12일 단양군 수변무대 인근에서 성황리에 종료됐다.

9일부터 12일까지 4일간 7개부 113종목으로 치러진 이번 대회는 약 450명의 중·고·대·일반 엘리트 선수들과 임원 및 관계자들이 참가해 최대규모로 치러졌다.

대회 첫째 날인 9일은 카누스프린트 청소년대표선발전(500m)과 1000m, 슬라럼 경기, 둘째 날인 10일은 200m, 1000m경기, 셋째 날인 11일은 200m, 500m 경기, 마지막인 12일은 500m 경기가 열렸다.

이 대회에서는 7개의 우승팀과 7개의 준우승팀이 탄생했으며 남자중학부 우승은 양평중이, 준우승에는 청평중이 차지했다.

여자중학부 우승에는 구리여중이, 준우승에는 월산중, 남자고등부에서는 부여고가 우승을, 양평고가 준우승을 했다.

여자고등부 우승팀에 수성고가, 준우승팀에 부여여고, 남자대학부 우승에 창원대, 준우승에 동국대가 이름을 올렸다.

남자일반부 우승에 울산광역시청, 준우승에 국민체육진흥공단, 여자일반부 우승팀은 경상남도체육회, 준우승팀은 대전광역시체육회가 차지했다.

최우수심판상으로는 진천여중 소속 박정근 심판, 최우수선수상으로는 울산광역시청 조광희 선수, 최우수지도자상은 수성고 주성분 지도자가 수상했다.

이번 카누대회에서 참가 선수들의 땀을 흘려가며 메달 석권을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이는 모습은 주민과 관광객들에게 흥미로운 볼거리로 새로운 관심을 끌었다.

단양군 관계자는 “군에서 두 번째로 개최된 전국 카누선수권대회가 안전사고 없이 무사히 끝날 수 있도록 도와주신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하다"며" “카누를 비롯한 다양한 전국 단위 수상스포츠 대회 유치를 노력하여 수상 관광 단양 시대를 선도하는데 앞으로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