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에서‘한국원자력학회 2023 추계학술대회’25일부터 3일간 열린다
전찬익 | 기사입력 2023-10-25 20:29:49
[경주타임뉴스=전찬익기;자] 경주 화백컨벤션센터(HICO)에서 원자력분야 국내 최대 규모의 학술행사인 ‘2023 추계학술발표회’가 이달 25일부터 27일까지 열린다.

경상북도, 경주시가 주최하고 한국원자력학회가 주관하는 이번 학술행사는 원자부분야 산‧학‧연 전문가 및 원전소재 지자체 관계자 등 1400여명이 참석해 15개 워크숍과 445편 학술 연구논문을 발표한다.

먼저 학술발표회 첫째 날인 25일에는 소형모듈원자로, 후행원자력기술, 원전수출 등 원자력 현안을 주제로 하는 워크숍을 비롯해 열수력 연구 현황, 원자력 비상 방재 방호 기술 개발 현황 등 다양한 주제의 워크숍이 진행된다.

이어 26일과 27일에는 12개 연구부회 분과별 논문 발표가 진행된다.

26일 오후 3시 30분에는 제56회 정기총회 및 개회식이 열리며, 이후 박노벽 前 주러시아대사의 ‘국제정세의 변화와 한미간 원자력협력 기대’라는 주제 강연이 선보인다.

포스터 및 구두 발표장에서는 1년 동안의 연구결과들이 발표되고 질의응답 등 열띤 토론의 장이 펼쳐진다.

행사 전시부스에서는 다양한 제품들이 전시되고, 26일 오후 1시 30분부터는 ‘Nuclear Now’ 영화를 사전 관람할 수 있다.

시는 이번 학술발표회를 통해 여러 분야의 전문가들이 소통하면서 원자력 분야 최신 연구결과와 원자력의 밝은 미래를 위한 지혜를 함께 나누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주낙영 시장은 “원자력이 에너지 안보와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중요한 기로에 서있는 만큼 이번을 계기로 원자력 분야의 혁신기술과 학술정보를 자유롭게 공유하고 산‧학‧연‧관 간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지역 원전정책 활성화와 원자력산업 부흥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발표회 포스터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