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오신환 “文정부, 모두가 가난해서 평등한 나라 만들자는 것인가”
서승만 기자 smseo67@naver.com
기사입력 : 2019-07-05 14:54:37

[타임뉴스=서승만]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5일 “모두가 가난해서 평등한 나라를 만들자는 것인가"라며 현 정부 경제정책을 강하게 비난했다.

“상하위 소득 함께 줄어 격차 줄었는데 소주성 덕분이라 국민 속여...이러려고 통계청장 바꿨나" 직격탄
“文대통령이 최저임금 동결 선언해야"
“선거법, 여야 합의 처리 관행 지켜져야"

오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문재인 정부는 상하위 계층의 소득을 함께 줄여놓고 소득주도성장때문에 소득격차가 완화됐다고 국민을 속이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지난 5월 23일 발표된 통계청의 1·4분기 가계동향조사 결과를 보면 저소득층의 소득이 줄었지만 고소득층의 소득도 대기업의 실적 악화로 함께 줄어 격차가 완화됐는데, 정부는 소득주도성장의 결과 격차가 줄었다고 여론을 호도하고 있다는 것이다.

오 원내대표는 “국민이 정부에게 바라는 것은 서민들도 함께 잘 사는 나라이지 모두가 가난해서 똑같이 못사는 나라가 아니다"라며 “어떻게 상하위 소득이 함께 줄어든 결과를 가지고 소득격차가 줄어들었다고 선전할 수 있나. 부끄러운 줄 알기 바란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또 “수출과 내수가 동시에 하강 곡선을 그리며 장기 침체의 조짐을 보이는데도 대통령이 앞장서서 ‘경제가 성공으로 가고 있다!’고 엉뚱한 소리를 하는데 경제상황이 어떻게 좋아질 수 있었겠나"라고 반문했다.

오신환 “文정부, 모두가 가난해서 평등한 나라 만들자는 것인가"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5일 오전 국회 본회의장에서 교섭단체 대표연설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최저임금과 관련, 오 원내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이 최저임금 동결을 선언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그는 “소득주도성장론이 저성장 양극화를 심화시키는 상황에서 노동계는 내년 최저임금을 1만 원으로 인상하자는 주장을 하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오 원내대표는 “더 이상 노동계의 주장에 휘둘렸다가는 중소기업과 영세자영업의 완전한 몰락을 피할 수 없다"며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경제쇼크가 다시 일어나는 일을 막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신환 “文정부, 모두가 가난해서 평등한 나라 만들자는 것인가"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5일 오전 열린 국회 본회의에서 교섭단체 대표연설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선거법에 대해서는 “게임의 룰을 다루는 선거법 만큼은 13대 국회 이후 지난 30년 동안 여야 합의로 처리해 왔던 관행이 지켜지기 바란다"고 밝혔다. 그는 “바른미래당은 더 이상의 극단적인 갈등을 막기 위해 ‘각 당의 안을 종합해 논의한 후 합의정신에 따라 처리한다’는 교섭단체 원내대표 간 합의가 지켜지키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그는 자유한국당과 더불어민주당 등 각당에도 당부했다. 오 원내대표는 “한국당은 비례대표제를 폐지한다는 기존 안을 철회하고 중대선거구제 등 비례성을 강화할 수 있는 다른 대안을 제시해달라"고 촉구했다.

그는 “선거제도 개선 논의가 촉발된 이유는 사표를 양산하고 소수정당의 의회진입을 가로막는 현행 소선구제의 폐해 때문"이라며 “한국당이 현행 제도를 고집하면 선거법 합의처리는 불가능하다"고 강조했다. 오 원내대표는 “선거법 패스트트랙 지정에 찬성했던 다른 정당들에게도 당부한다"며 “유사시에는 강행 처리를 불사하겠다는 위협적인 태도를 거둬달라"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강원,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경남,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