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팔 전쟁] 지상전 초읽기…민간인 대피 '마지막 단추' 끼우나
미, 항공전단 배치 후 이슬람권 돌며 '개입자제' 경고 이스라엘, 하마스 해체 선언…하마스, 서안에 '총동원' 촉구
김용직 | 기사입력 2023-10-13 18:09:02

남부 사령부에 도착한 이스라엘군 참모총장 [UPI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의 가자지구 내 전면전이 초읽기에 들어간 것으로 관측된다.

이스라엘과 최대 우군 미국의 행보에서 가자지구 내 하마스 근거지에 대한 지상군 투입 준비가 사실상 마무리된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