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안동시, 마늘·양파 월동 준비하세요!
남재선 기자 njs386@naver.com
기사입력 : 2022-11-30 09:18:36
포장 토양피복과 배수로 정비

[안동타임뉴스=남재선 기자]안동시농업기술센터는 겨울철이 다가옴에 따라 마늘·양파의 언 피해(동해) 예방을 위해 월동 준비에 신경 써 줄 것을 당부했다.

마늘·양파는 월동작물이지만 동해 온도가 –7~-9℃ 정도이므로 중북부 지역에서 재배할 경우 반드시 땅 덮어주기(피복재배) 등 월동 준비를 해야 안전하게 생산할 수 있으며, 월동 중 동해를 받게 되면 빈 포기 발생 비율이 늘게 된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 11월 중하순부터 땅이 얼기 전 12월 상순까지 투명 폴리에틸렌(PE) 필름이나 흰 부직포로 보온피복을 하면 동해 방지와 함께 지온을 높이는 효과가 있어 이듬해 마늘·양파 생산성을 높일 수 있다. 피복 작업은 비가 온 다음날이나 관수 후 땅이 축축할 때 하는 것이 뿌리 내림에 좋으며, 비닐은 흙을 덮어 고정시켜야 한다.

마늘·양파를 재배하는 토양의 적정 수분 관리도 중요하다. 배수로가 정비되지 않은 포장에서는 습해와 서릿발 피해가 많이 발생한다. 따라서 땅이 얼기 전 미리 배수로를 정비해야 하며, 서릿발 피해를 예방하려면 배수가 불량한 밭은 고랑을 깊게 파고 12~2월에는 가물지 않으면 물을 주지 않아야 한다.

그리고 동해를 받은 포장은 월동 후 양파 노균병 감염이 우려되므로 철저한 방제가 필요하다. 특히 양파 연작지에서는 노균병 발생률이 높고, 1차 노균병은 월동 전에 감염되므로 미리 노균병 방제 약제를 뿌려야 한다.

안동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마늘·양파의 안전한 월동을 위해 토양피복과 배수로 정비를 철저히 해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