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철문 경북경찰청장, 북부해바라기센터, 안동경찰서, 경찰특공대 방문
범죄피해자 보호의 중요성 강조, ‘경청’하고 신속히 ‘응답’해 도민에게 신뢰받을 수 있는 경찰이 되어줄 것을 강조
김희열 | 기사입력 2024-03-15 01:18:30

[경북타임뉴스] 김희열기자 = 김철문 경북경찰청장은 12일(화) 북부해바라기센터, 안동경찰서, 경찰특공대 등 안동지역에 위치한 주요 치안현장을 방문해 유공직원을 표창하고 ‘경청과 응답’을 통해 직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철문 경북경찰청장 해바라기센터 방문해 피해자들의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주길 당부 (사진:안동경찰서)
북부해바라기센터는 성폭력, 가정폭력, 성매매 피해자 지원을 위해 지난 ’06년 개소했으며, 센터장 등 16명이 교대로 24시간 근무하고 있다.

김 청장은 근무자들과의 대화를 통해 범죄피해자 보호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해바라기센터가 피해자들의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주길 당부했다.

이어, 안동경찰서를 방문해 상해치사 피의자를 신속하게 검거하여 도민의 불안감을 해소한 형사과 김태완 경장과, 여성청소년 업무 관련 선순환적 홍보를 통해 ’23년 하반기 경북경찰청 베스트 홍보경찰로 선정된 여청과 이수현 경장을 표창하고 격려했다.

‘경청’하고, 신속하게 정확하게 ‘응답’하여 도민에게 신뢰받을 수 있는 안동경찰이 되어줄 것을 강조 (사진:안동경찰서)
안동서 직원들과의 간담회에서는 민원인이 원하는 바를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도록 ‘경청’하고, 신속하게 정확하게 ‘응답’하여 도민에게 신뢰받을 수 있는 안동경찰이 되어줄 것을 강조했다.

이후 경찰특공대를 방문해 훈련시설 및 출동태세를 점검하고, 평소 체계적인 교육‧훈련을 통해 완벽한 테러 대응태세를 갖출 것을 당부하였다.

경북경찰특공대는 전술팀, 폭발물탐지팀, 폭발물처리팀(EOD) 등 총 31명으로 편성되어 테러사건을 예방·진압하고 각종 재해재난 현장에 투입되어 인명구조 등의 임무를 수행한다.

김 청장은 “외적으로는 도민, 내적으로는 우리 경북경찰이 무엇을 원하는지를 귀기울여 듣고, 이들의 요구에 정확하게 응답해서 도민에게 신뢰받는 실력있고 당당한 경북경찰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