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절감과 주민만족, 현장소통을 위한 2023년도 소규모주민숙원사업 측량·설계반 운영
남재선 | 기사입력 2022-12-15 20:27:13

[안동타임뉴스=남재선 기자]안동시는 2023년도 소규모주민숙원사업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구(舊) 명륜동사무소 1층 합동설계사무실에서 2022년 12월 15일부터 2023년 2월 24일까지 72일간 자체 측량·설계반을 편성해 운영할 계획이다.

안동시의 자체 측량·설계반은 건설과장을 총괄 단장으로 본청과 읍면동 시설(토목)직공무원 21명 3개반으로 구성한다. 2023년도 소규모주민숙원사업 등 716건 222억 원의 사업 중 562건 138억 원에 대해 자체 측량 및 설계를 실시할 예정이다.

이번 자체 측량설계를 통해 설계용역비 약 10억 원 정도의 예산절감 효과가 예상된다. 특히 읍․면․동 공무원들은 현장에서 측량 시 주민들의 요구사항을 설계에 적극 반영해 민원을 최소화함은 물론 영농의 불편사항 해소를 위한 최적화한 설계로 주민 만족도를 극대화시킬 계획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2023년 2월 중 설계를 완료하고 해동과 동시에 공사를 착수해 농번기 전에 사업을 마무리함으로써 영농에 지장 없이 지역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을 해결하고, 일자리 창출 및 지역 건설경기 활성화에도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