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행 이어간 '건국전쟁' 70만 관객 돌파
두 계단 상승해 2위…'파묘', '듄 2' 뒤집고 예매율 1위
설소연 | 기사입력 2024-02-19 10:30:24
[타임뉴스=설소연기자]이승만 전 대통령의 일대기를 다룬 다큐멘터리 '건국전쟁'이 박스오피스 역주행을 이어가며 70만 관객을 돌파했다.

19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건국전쟁은' 지난 16∼18일 사흘간 22만5천여 명(매출액 점유율 19.0%)을 모아 박스오피스 2위에 올랐다.

14만7천여 명을 동원한 직전 주말(9∼11일)보다 순위가 2계단 상승해 누적 관객 수는 71만여 명이 됐다. 이달 1일 극장에 걸린 '건국전쟁'은 개봉 초기 큰 주목을 받지 못하다가 설 연휴를 기점으로 관객몰이하고 있다.

티모테 샬라메 주연의 판타지 영화 '웡카'는 '건국전쟁'의 추격에도 1위 자리를 지켰다. 44만2천여 명(38.3%)을 더해 누적 관객 수는 247만여 명이 됐다.

일본 애니메이션 '귀멸의 칼날: 인연의 기적, 그리고 합동 강화 훈련으로'는 15만4천여 명(15.8%)을 불러들여 3위로 진입했다. 4위는 라미란 주연의 '시민덕희'로, 9만3천여 명(8.1%)을 모아 누적 관객 수는 164만여 명으로 늘었다.

이날 오전 8시 기준 예매율 1위를 달리는 영화는 장재현 감독의 오컬트물 '파묘'다. 예매 관객 수는 11만6천여 명, 예매율은 34.8%다.

오는 22일 개봉하는 이 영화는 지난 13일부터 예매율 정상 자리를 지킨 드니 빌뇌브 감독의 신작 '듄: 파트 2'를 2위로 밀어냈다.

'듄: 파트 2'의 예매 관객 수는 10만8천여 명으로, 개봉(28일)을 열흘 앞둔 전날 10만명을 돌파했다. '웡카'(2만9천여 명, 8.7%)와 '건국전쟁'(1만7천여 명, 5.2%)은 각각 예매율 3, 4위를 기록 중이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