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지적재조사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토지 분쟁 해소, 국토 효율적 관리 기대
오현미 | 기사입력 2024-02-22 17:15:29

▲나주시 지적재조사사업 주민설명회 현장(사진제공=나주시)
[나주타임뉴스] 오현미 기자 = 전남 나주시는 다도면 다도덕림지구 외 7개 사업지구(2208필지, 128만 8000㎡)를 지적재조사사업 시행지로 선정하고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다도면 복지회관 등에서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토지소유자와 이해관계인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주민설명회는 지적재조사사업에 대한 사업설명·추진 절차와 이에 따른 주민 협조사항 안내 및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 됐다.

지적재조사사업은 지적도와 실제 이용 현황이 다른 지적불부합지를 재정비하고 건축물 저촉 및 이웃간의 토지경계분쟁을 해소하기 위한 사업이다. 나주시는 이번 사업을 위해 국비 4억 4000만 원을 확보했다.

특히 올해 남평읍 우산1지구 지적재조사사업은 ‘귀농·귀촌 선도마을 조성사업’과 협업 추진함으로써 효율을 증대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나주시 관계자는 “지적재조사사업은 국책사업으로 측량비부터 등기 수수료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라며 “일제강점기 때부터 사용하던 지역좌표계를 세계측지계 좌표로 변환해 디지털지적을 구축함은 물론, 110년간 사용해 오던 동경측지계의 일재 잔재를 청산하는데도 일조 할 것"이라고 전했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