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종합자원봉사센터, 대설로 고립된 울진군 금강송면 주민에게 도시락 제공
왕피리, 소광리, 쌍전리 등 정전으로 고립된 마을에 전달
김희열 | 기사입력 2024-02-28 05:31:21

[울진타임뉴스] 김희열기자 = 울진군(군수 손병복)은 지난 23일 울진군종합자원봉사센터(센터장 장태윤)에서 대설로 인해 고립된 울진군 금강송면 주민을 위해 도시락 400인분을 제공했다고 밝혔다.

어려움은 함께 나눠요~ 대설 피해 지역 주민을 위한 울진군 자원봉사자 도시락 지원 (사진:울진군)
많은 눈이 오는 궂은 날씨에도 울진군새마을부녀회, 울진읍여성자원봉사회 등 17명의 자원봉사자가 이른 아침부터 참여하여 밥을 짓고 불고기 등 반찬4종과 따뜻한 국을 준비하였다.

도시락은 왕피리, 소광리, 쌍전리 등 정전으로 고립된 마을에 전달되어 든든한 한 끼 식사가 되었다.

장태윤 울진군종합자원봉사센터장은“울진군 자원봉사자의 손길로 피해 지역 주민의 빠른 일상 회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고, 앞으로도 재난재해 지역을 위한 지원사업을 차질 없이 전개하겠다”고 전했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도움의 손길이 필요할 때마다 적극적으로 나서주시는 자원봉사자 여러분들에게 늘 감사드린다”라며 “많은 분의 협조와 도움으로 어려운 상황을 잘 이겨낼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또한 “군에서는 재난·재해로부터 군민들을 보호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가겠다”고 말했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