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남부보훈지청-충북대학교 위더스(WITHUS) 보훈가족 희망하우스 업무협약 실시
최슬기 | 기사입력 2024-03-27 13:51:25

[충북타임뉴스=최슬기] 충북남부보훈지청(지청장 박경미)과 충북대학교 위더스 희망브리지 봉사단(회장 김준식)은 국가유공자 등 보훈가족을 위한 집수리 봉사 추진을 위해 ‘보훈가족 희망하우스’ 업무협약을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저소득 보훈가족 주택의 오래되고 낡은 도배 및 장판을 교체하여 밝은 환경을 제공함으로써 보훈가족에 대한 복지증진 및 보훈문화 확산은 물론 지역사회의 나눔을 실천하는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위해 진행되었다.

업무협약 완료 후‘보훈가족 희망하우스’첫번째 주인공은 청주시 서원구에 위치한 보훈가족 A씨의 댁으로 결정되었다. A씨는 6․25참전유공자의 배우자로 독거생활을 하는 고령의 보훈재가복지서비스 대상이다.

박경미 충북남부보훈지청장은 “보훈가족들이 보다 더 쾌적한 환경에서 노후생활을 영위할 수 봉사단과 함께 적극적인 사업 추진은 물론 보훈재가복지서비스 품질 제고를 위해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보훈가족 희망하우스’집수리 봉사활동을 실시하는 충북대학교 위더스는 2012년 최초 설립되어 매년 장애인, 다문화가정, 저소득 계층 등 약 30여 가구에 대한 집수리 봉사를 꾸준히 이어오고 있는 충북대학교 대학생 약 100여명이 모인 봉사동아리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