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안동시-대구시, 상생발전 위한 맑은 물 공급 협약 체결..애물단지를 보물단지로…
남재선 기자 njs386@naver.com
기사입력 : 2022-11-02 15:17:00

▲사진 안동시-대구시, 상생발전 위한 맑은 물 공급 협약 체결

[안동타임뉴스=남재선 기자] 권기창안동시장 와 대구시장 홍준표는 11월 2일 안동댐 기념탑에서 안동·임하댐의 맑은 물을 대구시에 공급하고 양 도시의 상생발전 협력을 이루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권기창 안동시장과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권기익 안동시의회 의장과 이만규 대구광역시의회 의장이 '맑은 물 협력과 상생 발전 협약서'에 서명했다.

안동시는 맑은 물 공급을 지원하고, 대구시는 안동에 국비 등을 포함하는 상생협력 기금이 지원될 수 있도록 협력하게 된다.

권기창 안동시장은 민선 8기를 시작하며 안동에서 수돗물을 생산해 낙동강 하류 지역에 공급하는 ‘낙동강유역 광역상수도 공급체계 구축 사업’을 공약한 바 있다.

또한, 권 시장은“광역상수도 공급 시스템을 구축해 맑은 물을 안정적으로 하류지역에 공급하되, 하류 지역은 그에 상응하는 협력 기금을 지불해야 한다"라고 수 차례 강조해왔다.

이번 협약은 낙동강 유역 취수원 다변화를 위한 대구시 정책총괄단장이 지난 7월 안동시를 방문하며 첫 물꼬를 텄다. 특히, 8월 대구시청에서 이루어진 권기창 안동시장과 홍준표 대구시장의 대담을 통해 상생발전에 대한 논의가 급물살을 타기 시작했다. 이 자리에서 “물은 우리 모두의 공공재"라는 기본적인 개념에 상호 동의하고, “안동에선 깨끗한 물을 보존할 의무가 있고, 하류지역은 거기에 상응하는 협력을 해야 한다"는 내용으로 큰 틀에서 합의를 이루어 냈다.

대구에서의 대담 이후 안동시는 시민들의 공감대 형성을 위한 시민포럼을 지난 9월 7일 개최했으며, 전문가 의견을 듣기 위한 정책토론회를 10월 12일 개최하는 등 ‘낙동강 유역 광역상수도 공급체계 구축 사업’을 위해 지속적으로 시민사회의 긍정적이고 우호적인 공감대를 만들어가고 있다.

대구시는 지난 8월 26일 제1차 규제혁신전략회의 시 ‘맑은 물 하이웨이’ 정책을 정부에 공식 건의하고, 환경부장관과 국무조정실장 대구방문 시에도 대구 먹는 물 문제 해결을 위한 ‘맑은 물 하이웨이’정책추진 의지를 설명하는 등 대구시민의 식수 문제 해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 중이다.

협약 체결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협력사업)

▲안동시는 대구시에 맑은 물 공급지원 ▲대구시는 안동시에 국비 등 기금지원 협력 ▲안동시 농·특산물 구매와 판매 홍보 등 소득증대 노력 ▲양 도시 주민 교류, 문화예술 협력, 물 산업 발전 협력 노력 ▲안동·임하댐 수질 개선 및 수변 관광 활성화 사업 협력

(대외협력)

▲안동·임하댐 물 공급 국가 상수도 정책 반영, 공급시설 구축 상호 협력 및 환경부·한국수자원공사·지방자치단체 업무협의 공동 대응

▲안동·임하댐 주변 규제 완화 및 수질 개선을 위한 제도 마련 협력

(지역발전)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연계 산업단지 조성계획에 안동시가 포함될 수 있도록 노력 ▲대구-신공항-안동 간 교통 인프라 확충 상호 협력

권기창 안동시장은 “오늘은 대구시와 안동시가 새로운 물길을 내는 역사적인 순간이다"라며 “두 도시는 댐 물 공급 및 상생발전 협력을 위해 긴밀한 상호 협력체계를 유지하며 국가 상수도 계획 반영을 위해 공동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수몰민의 아픔을 뜨겁게 되새기며 오늘의 협약을 통해 낙동강 상·하류 간 마음의 물길을 여는 진정한 상생 협력모델을 만들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협약으로 안동시는 안동·임하댐을 활용한 물 산업 육성의 초석을 다지고, 대구시도 시민의 오랜 염원인 먹는 물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